美이통사, 통신량 폭주 대비 어떻게 하나?

2009-02-16 アップロード · 38 視聴

휴대폰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좁은 장소에서 일제히 전화를 걸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통신사들은 지금보다 10배~15배의 ‘트래픽’(Traffic) 발생에 대비를 해야 한다고 말한다.

워싱턴 D.C에서 열렸던 오바마 대통령 당선자의 취임식, 통신업체들의 긴장도는 최고조에 달했다고 한다. 수천 여명의 군중들이 일제히 휴대폰을 꺼내 들었기 때문이다.

이번 영상에선 취임식 전날 통신망 상태를 점검하며, 통신망 폭주에 대비하는 통신사들의 모습을 담았다.

전국 무선 통신망의 신호상태를 한눈에 알아보고 조정하는 ‘스프린트 넥스텔’과 원격지점간의 통신망의 상태를 매시간 체크하며, 통신기지국이 마비되는 긴급상황이 발생할 경우 이동기지국으로써의 역할을 충실히 해내는 ‘이동무선기지국차량’(SATCOL)도 소개된다.

tag·휴대폰,트래픽,Traffic,SATCOL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
全体アクセス
155,646
チャンネル会員数
18

Cnet TV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