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 해체? ‘소속사에 전속계약 해지 통보’

2011-01-19 アップロード · 221 視聴

걸그룹 카라의 멤버 한승연, 정니콜, 구하라, 강지영이 현 소속사를 상대로 전속 계약 해지 통보를 해 팬들이 충격에 빠졌다.

19일 오전 박규리를 제외한 카라 멤버들은 법무법인 랜드마크를 통해 현 소속사 DSP를 상대로 전속계약 해지를 통보했다. "무조건적인 강요와 인격모독 등 정신적인 고통을 당했다"는 것이 이유다.

이같은 소식이 알려지자 네티즌들은 충격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특히 동방신기 사건이 채 마무리되기도 전에 한국과 일본에서 가장 인기있는 스타로 자리매김한 카라마저 멤버간 균열을 보이며 소속사와 갈등을 빚자, 일각에서는 제2의 동방신기 사태가 일어나는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네티즌들은 각종 게시판에 "믿어지지 않는다. 사실이냐" "제2의 동방신기 사태다" "또 하나의 한류스타가 이렇게 지는 거냐. 아쉽다" "동방신기 사태는 막아야한다. 원만히 해결되길 바란다" "양측 모두 다치는 싸움이 될지 모른다"며 걱정했다.

또한 일부 팬들은 "카라 멤버들이 이렇게 나오는 데는 나름의 이유가 있을 거다. 최정상에 섰을 때 이런 결정을 하기까지 힘들었을 것이다" "인기 아이돌이면 어느 정도 힘든 스케줄을 소화하는 건 이해가지만 그에 합당한 대우를 해주지 않았기 때문이 아닐까. 시간을 갖고 지켜볼 문제다" "이번을 계기로 아이돌 가수들의 근로문제나 계약에 대해 다시 한 번 살펴봐야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도 있었다.

tag·카라,해체,전속계약,해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Hot Issue - 핫이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