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과학교실, 중학교까지 확대

2009-07-31 アップロード · 1 視聴

'진정한 과학강국이 되기 위해서는 어릴 때부터 재미와 관심을 갖게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정부가 지난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했던 체험과 실험위주의 생활과학교실을
올해부터는 중학교까지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종이컵과 빨대가 과학실험도구로 변신합니다.
딱딱하게 굳어버린 고무장갑의 모습에 손뼉치면서 환호성을 지르는 사이 과학
지식도 하나씩 쌓여갑니다.
전국의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쉽고 재미있는 과학을 만나게 해주던 생활과학교실이
올해부터 중학교에도 확대 운영됩니다.
지난 한 해 동안 실시됐던 생활과학교실이 긍정적인 평가를 얻으면서 정부가 올해는
전국의 초등학교와 중학교 1100곳을 지원하기로 한 것입니다.
지난해보다 지원대상이 100곳 이상 늘었습니다.
실험과 체험, 탐구 활동을 기본으로 하는 생활과학교실은 세 가지 유형으로 나누어집니다.
먼저, 재미있게 과학의 원리를 터득할 수 있는 탐구과학교실은 전국 550개 학교를
대상으로 한번에 두 시간씩 24번 진행됩니다.
또 농산어촌과 소외계층 학생의 과학교육 격차를 줄이기 위해 무료로 마련된 나눔
과학교실은 지난해보다 39곳이 늘어나 모두 550개 학교에서 운영됩니다.
이와는 별도로 전시회와 과학관 등을 방문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특별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될 예정입니다.
오는 9월부터 시작되는 생활과학교실은 인근지역 학교의 과학 교사나 이공계 전현직
교수, 관련 기업의 임직원 등 지역 사회의 전문 인력을 활용해 전문성을 높일 계획입니다.
특히 프로그램 가운데 녹색성장과 관련된 내용도 10% 이상 반영해 에코생활 과학교실을
지정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내년 초까지 학생과 강사를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해 미흡한 부분에
대해서는 개선방안을 마련하는 등 생활과학교실 확대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방침입니다.
KTV 문은주입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520
http://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생활과학교실,중학교까지,확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91
全体アクセス
1,966,883
チャンネル会員数
93

KTV뉴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00:00

공유하기
알기 쉬운 경제용어
8年前 · 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