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대통령 \\"미디어법, 정치·이념적 해석 안돼\\"

2009-08-02 アップロード · 1 視聴

'이명박 대통령이 오늘 오전 라디오 인터넷 연설을 통해 미디어법과 서민 지원대책,
재산 헌납 등에 관한 의견을 밝혔습니다.
이 대통령은 어떤 정권도 언론을 장악하는 시대는 지나갔다면서, 미디어법을 정치적으로나
이념적으로 해석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명박 대통령은 제20차 라디오·인터넷 연설에서, 이번에 통과된 미디어법을
정치적으로나 이념적으로 해석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앞으로 어떤 정권에서도 언론을 장악할 수 있는 시대는 지나갔다면서,
미디어법은 공정한 방송을 통해 국민들에게 사실을 전달하는 기능을 해 달라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명박 대통령
제 20차 라디오·인터넷 대담
“정권이 바뀌었다고, 바뀐 정권에 유리하게 보도해 달라 하는 것을 원치도 않고
그렇게 되지도 않을 겁니다. 공정한 방송을 해서 국민에게 사실을 전달하는 그 기능을
해 달라는 부탁이지 그걸 뭐 제도적으로 어떻게 했다고 고쳐지지 않고요.”
그러면서 방송과 통신이 융합하면 새로운 기술이 많이 나오게 된다며, 우리의
경우 IT 기술이 우수해 세계와 경쟁하는 데 유리한 조건이지만, 그 동안 법이 갖춰져
있지 않아 시행할 수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또 331억원의 재산헌납은 오래 전부터 결정한 사안이었다며, 내 자신에
대한 약속일 뿐 정치적으로 이용할 목적은 없다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이명박 대통령
제 20차 라디오·인터넷 대담
“대통령이 되었으니까 특별히 정치적으로 이용할일도 없잖아요 오해를 안 할
때가 되어서 내가 실천을 했기 때문에, 저는 가뿐한 마음을 갖고요.”
그러면서 선진일류 국가가 되려면 기부문화도 정착돼야 하지 않겠냐며, GDP나
GNP만 올랐다고 일류국가는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최근 제기되고 있는 청와대 개각과 개편에 대해, 이 대통령은 사람만 바뀌는
것이 근원적 쇄신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정책의 효율을 높이고 성과를 내는
방향으로 인사가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TV 김미정입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520
http://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대통령,미디어법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8
全体アクセス
1,966,935
チャンネル会員数
94

KTV뉴스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00:00

공유하기
조간 브리핑
8年前 · 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