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브리핑 해외환자 유치 첨병 의료통역사 양성

2011-02-08 アップロード · 145 視聴


(서울=연합뉴스) 정주호 기자 = 보건복지부는 올해 해외 환자 11만명 유치를 목표로 정하고 해외 환자들의 의사소통을 지원하고 의료마케팅을 컨설팅해주는 전문인력 양성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이 주관하는 제3기 전문인력 양성 과정은 의료통역사 40명, 외국의료인 진료 코디네이터 20명, 병원국제마케팅전문가 50명 등 3개 과정으로 구성돼 있다.
의료통역사는 영어, 중국어, 일본어, 러시아어, 아랍어 등에 능통한 의료인이나 통번역대학원 졸업자 등을 대상으로 오는 14일부터 24일까지 신청을 받아 서류 및 면접심사를 거치게 된다.
최종 합격자들은 오는 4월부터 9월까지 6개월간 의료 분야, 의학용어 분야, 통역 분야 및 병원현장 실습을 포함한 실무 중심의 강의와 실습을 받게 된다. 교육비가 국비로 지원되기 때문에 과정 수료 후 1년 이내에 30시간의 무료 의무봉사를 해야 한다.
지난 2차례의 인력양성 과정을 통해 배출된 의료통역사 115명, 외국의료인진료코디네이터 25명, 병원국제마케팅전문가 92명은 현재 병의원을 포함한 외국인 환자 유치 등록기관에 소속돼 해외 환자 유치 활동을 벌이고 있다.
jooho@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경제브리핑,해외환자,유치,첨병,의료통역사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4
全体アクセス
15,967,886
チャンネル会員数
1,861

경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12

공유하기
60초 경제
6年前 · 1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