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연결"단일화 권력싸움 몰두"...새누리 공세 높여

2012-11-23 アップロード · 7 視聴


야권 단일화 협상이 난항을 거듭하자 새누리당은 비판의 수위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습니다.
국민들은 아랑곳하지 않고 여론조사 정치에 몰두하고 있다며 문재인-안철수 두 후보 진영을 맹비난했습니다.
국회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정호윤 기자.

=============================

네, 연일 공세를 거듭하고 있는 새누리당은 야권의 단일화 신경전이 가열되자 비판 수위를 더욱 높이고 있습니다.

먼저 박선규 중앙선대위 대변인은 "두 야권후보가 욕심만 같을 뿐 가까이 하기엔 너무 멀다"며 "지켜보기가 민망하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새정치공동선언이란 합의문까지 발표했지만, 결국 서로를 믿지 못한채 권력에 대한 집착으로 일관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정현 공보단장은 문재인 후보를 정조준했는데요.

문 후보는 참여정부시절 비서실장 수락한게 가장 후회한 일이라고 언급했는데,

후회스런 일을 함께했던 이들이 지금도 문 후보의 대선 캠프에서 핵심 역할을 하고 있다며, 이는 국민들에게 또다른 후회를 안겨주려고 하는 건지 의심스럽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안형환 선대위 대변인은 어젯밤 안철수 후보 측의 심야 기자회견 직후 논평을 내고, 국민을 외면한채 여론 조사 방식을 놓고 막판까지 싸우는 모습이 부끄럽다고 말했습니다.

새누리당은 단일화 협상의 추이를 지켜보면서 효과 차단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뉴스와이 정호윤입니다.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전화연결단일화,권력싸움,몰두,새누리,공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83
全体アクセス
15,988,667
チャンネル会員数
1,895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2:09

공유하기
대선후보 오늘의 일정
4年前 · 4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