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20대 남성, 서해 교동도로 귀순

2017-08-11 アップロード · 4 視聴


앵커

오늘(11일) 새벽, 북한 주민인 20대 남성 1명이 서해 교동도로 귀순했습니다.

군은 이 북한 남성이 어떻게 서해를 건너왔는지, 귀순 과정과 동기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혜영 기자입니다.

기자

합동참모본부는 새벽 1시쯤 서해 교동도 앞바다에서 북한 20대 남성이 귀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바다를 건너왔고, 경계근무 중이던 해병대 초병이 열상감시장비로 발견해 안전한 곳으로 유도했습니다.

군은 이 남성이 구체적으로 어떤 방법으로 넘어왔는지, 귀순 동기가 무엇인지 조사하고 있습니다.

북한 주민이 귀순한 것은 지난달 1일 이후 40일 만입니다.

당시 북한 주민 5명은 소형 선박을 타고 동해 북방한계선을 넘어와 귀순의사를 표명했습니다.

이보다 앞선 6월 18일에는 김포반도 한강 하구 지역에서 북한 주민 1명이 한강을 헤엄쳐 건너왔습니다.

지난 6월 3일에는 목선을 탄 채 표류하다 구조된 북한의 50대 남성과 20대 아들이 귀순했습니다.

백태현 / 통일부 대변인 "귀순해 온 사례는 올해 현재까지 11명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작년의 경우에 7명에 비해서는 좀 증가하는 추세라고 봅니다."

비무장지대에서는 북한 군인의 귀순도 잇따랐습니다.

지난 6월 13일과 23일에는 중부전선에서만 북한군 병사 2명이 군사분계선을 넘어온 바 있습니다.

당시 병사들이 열흘 간격으로 귀순한 점, 병사 1명은 17살의 앳된 훈련병이었다는 점에서 이례적인 사례로 분석됐습니다.

연합뉴스TV 김혜영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북한,20대,남성,서해,교동도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844
全体アクセス
15,974,281
チャンネル会員数
1,864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