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많고 탈 많은 '전두환 회고록'…인세 국고로 환수

2017-08-11 アップロード · 1 視聴


앵커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폭동'으로 규정한 전두환 전 대통령의 회고록에 대해 법원이 출판과 배포를 금지했는데요.

검찰은 이 회고록의 인세 수입 환수에 나섰습니다.

구하림 기자입니다.

기자

전두환 전 대통령의 은닉 재산을 추적 중인 서울중앙지검 외사부가 지난 4월 발간된 '전두환 회고록'의 인세를 압류해달라고 법원에 신청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전두환 전 대통령에 대한 추징금 채권자로서 그 동안 판매된 책에 대해 앞으로 발생할 인세를 추징하겠다는 뜻"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법원이 검찰의 신청을 받아들인다면, 전 전 대통령이 회고록을 팔아 거둬들일 수익금은 모두 국고로 환수됩니다.

1996년 뇌물죄 등으로 추징금 2천 205억원을 부과받은 전 전 대통령이 지금까지 낸 금액은 절반이 조금 넘는 1천151억5천만 원에 불과합니다.

2013년 '전두환 미납 추징금 특별환수팀'을 꾸려 미납액을 추징해온 검찰은 이번 압류 신청을 통해 환수 작업을 이어가겠다는 입장입니다.

앞서 전 전 대통령은 회고록에서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폭동'으로 규정하고 자신을 "광주사태 치유를 위한 씻김굿의 제물"이라고 표현해 논란을 불러일으켰습니다.

이에 5.18 유가족단체 등이 판매금지를 요구하는 소송을 냈고, 법원이 인격권 침해를 이유로 유가족의 손을 들어주면서 회고록은 판매 중지됐습니다.

전 전 대통령 측이 법원의 결정에 불복해 이의 신청을 할 것이라고 밝히는 등 회고록을 둘러싼 논란은 한동안 계속될 전망입니다.

연합뉴스TV 구하림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많고,,많은,전두환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91
全体アクセス
15,970,826
チャンネル会員数
1,86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