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으로 만나는 미래'…2017광주디자인비엔날레

2017-09-10 アップロード · 2 視聴


앵커

세계 각국의 다양한 디자인 작품들을 만날 수 있는 디자인비엔날레가 광주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미래를 미리 상상해볼 수 있는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고 하는데요.

현장 취재기자 연결해보겠습니다.

김경인 기자.

기자

네,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전시관에 나와 있습니다.

제 뒤로 보이는 게 자율주행 자동차와 스마트 홈이 합쳐진 '모빌리티 비전'이라는 작품입니다.

미래에 자동차가 단순한 이동수단을 넘어 집이나 사무실 등 사람들의 삶에 자연스레 녹아들어 있는 모습입니다.

이처럼 이번 광주디자인비엔날레에는 '미래들'이라는 주제로 미래의 삶의 모습을 상상해볼 수 있는 다양한 작품들이 전시되고 있습니다.

영국 등 34개 국가에서 500여명의 디자이너들의 참여해 1천200여종의 작품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전시관에서 가장 먼저 만나게 되는 게 인류가 지난 250여 년 간 상상하던 미래의 모습들인데요.

우주여행을 꿈꿨던 인류의 노력 등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가상현실 체험과 로봇, 3D 프린팅 기술, 미래형 자동차들은 꿈꾸고 있는 미래의 모습을 보여줍니다.

또 필리핀의 전통 가옥 등 아시아 각국의 과거와 미래의 모습도 함께 전시되고 있습니다.

국내 완성차 산업을 이끈 자동차인 영화 택시운전사 속 '브리사' 택시도 만날 수 있습니다.

과거와 현재, 미래로의 시간 여행을 할 수 있는 광주디자인비엔날레는 다음 달 23일까지 열립니다.

지금까지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전시관에서 연합뉴스TV 김경인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디자인으로,만나는,미래…2017광주디자인비엔날레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79
全体アクセス
15,979,687
チャンネル会員数
1,89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