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근 "DJ, 孫 빼냈다 이젠 손놔"]

2007-08-29 アップロード · 80 視聴

[
"노대통령-DJ-北이 미는 이해찬, 후보될것"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기자 = 한나라당 정형근 최고위원은 29일 탈당한 뒤 범여권 대선후보 경선에 참여하고 있는 손학규 전 경기지사에 대해 "지금이라도 돌아온다면 부모의 심정으로 반갑게 맞이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정 최고위원은 이날 여의도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중진 연석회의에서 "범여당 일이지만 김대중 전 대통령, 노무현 대통령, 북한이 밀고 있는 이해찬 전 총리가 사실상 (범여권) 후보가 될 것이라고 한다"면서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여당 사람들이 비록 못난 자식들이 있지만 피가 다른 상속자를 인정하기 쉽지 않을 것"이라며 "김대중 전 대통령이 손 전 지사를 빼내는데 결정적 역할을 하고 사랑하는 비서인 설훈 전 의원을 보내서 돕고있는데 손 전 지사가 한계를 극복 못하고 지지율이 멈춰있어서 이런 점들을 보고 손을 놨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민주신당 예비주자 토론회에서 다른 후보 8명이 손 전 지사 한 사람을 집중공격했고, 심지어 손 전 지사를 짝퉁후보, 한나라당 후보, 필패후보라고 얘기했다"면서 "이는 14년간 몸 담았던 당을 배신하고 나간 자업자득"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범여권의 대선 전략이 `네거티브 공격과 `깜짝쇼 이벤트 두 가지뿐이라고 주장하면서 "과거 사례를 보면 토끼를 늑대로 만들 수 있는 사람들"이라며 "민주신당 발언을 녹취해서 법적 책임을 묻고 정치적 대응이 필요한 것은 발 빠르게 해야 한다"고 말했다.
leslie@yna.co.kr

촬영 : 임선택 VJ, 편집 : 전수일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정형근,quotDJ,빼냈다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41
全体アクセス
15,978,558
チャンネル会員数
1,895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